Loading. Please wait...

이스라엘 국영 방산업체 라파엘이

이스라엘 국영 방산업체 라파엘이 개발한 지뢰제거 장비 ‘카펫(Carpet)’도 있다. 카펫은 드론이 아닌 철갑을 두른 전차에서 기화폭탄을 발사해 지뢰를 제거하는 것이 다른 점이다. 만약, 육군과 ADD가 개발을 서두른다면 우리나라는 드론체계를 이용해 지뢰를 제거하는 몇 안 되는 나라가 될 것으로 보인다. “숨졌을 가능성 99%” 절망 속에도 자원봉사자들, ‘맨손 투혼’ (하노이=연합뉴스) 민영규 특파원 = 지난 15일 강타한 슈퍼 태풍 ‘망쿳’으로 지금까지 최소 66명이 숨진 것으로 확인된 필리핀에서 산사태로 합숙소에 매몰된 60명가량의 광부와 가족을 구조하는 작업이 3일째 이어졌다. 18일 ABS-CBN 방송 등 현지 언론과 외신에 따르면 이번 태풍으로 인한 사망자는 최소 66명으로 집계됐다. 또 필리핀 북부 벵게트 주 이토곤시에 있는 한 광부 합숙소에 광부와 다수 어린이를 포함한 가족 등 60명가량이 산사태로 매몰돼 있는 것으로 추산됐다.Delivers Immediately Dry Slides at Faster Turnaround Times– Integrating revolutionary technology from Leica Biosystems offers exceptionally high throughput and consistent staining quality to enhance efficiency and diagnostic confidence. (PARIS and TOKYO and YOKOHAMA, Japan, September 18, 2018 PRNewswire=연합뉴스) Renault-Nissan-Mitsubishi and Google today announced a technology partnership to embed the Android operating system in vehicles sold by the world’s leading automotive alliance, providing intelligent infotainment and customer focused-applications across multiple models and brands, scheduled to start in 2021. 미르섬에는 백제 저잣거리 풍경을 보여주는 공간을 조성하기로 했다. 금강에는 기존 유등 이외에 해상강국 백제를 상징하는 대형 황포돛배를 추가로 설치한다. 공주시는 지난달 송고 Keywords: stainer, staining, slides, coverslipper, histology, histology lab, pathology, pathologist, path lab, lab manager, lab technologist 김 수석대변인은 “이번 남북회담에서 국내는 물론 국제사회의 최대 관심사는 북한의 핵 리스트 제출 여부였다”며 “미사일 발사대나 엔진시험장 시설 폐지는 5년 전 해야 했고, 핵과 미사일 개발이 사실상 완료된 지금에 와서 유의미한 조치가 될 수 없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더욱이 걱정스러운 것은 국제사회의 대북제재가 풀리지 않은 상황에서 남북경협 방안을 발표했다는 것”이라며 “특히 올해 안에 동·서해선 철도 및 도로 연결을 위한 착공식을 하겠다는 내용은 비핵화 조치와 달리 상당히 구체적이었다”고 강조했다. 김 수석대변인은 “이로 인해 문재인정부가 대북제재를 위반하겠다는 것으로 국제사회에 비치는 것은 아닌지, 수행원으로 동반한 기업들에 대한 국제사회의 제재가 이어지는 것은 아닌지 우려하지 않을 수 없다”며 “문 대통령은 국민을 만족하게 할 즉각적인 비핵화 조치를 이행하도록 설득하는 데는 실패했다”고 밝혔다. 외교통일위원회 소속인 바른미래 박주선 의원도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남북관계란 측면에서 보면 이번 선언은 역사적인 사건이고, 큰 감동을 줬다고 생각한다”면서도 “비핵화와 관련된 가시적인 합의라고 볼 수 있겠느냐, 특히 미국이 동의할 수 있겠느냐는 점에서 우려된다”고 말했다. 청와대는 문 대통령이 개각에서 야권 인사를 내각에 포함하는 ‘협치 내각’을 구성할 의사가 있음을 지난달 밝혔다. 대결이나 갈등보다 야당과 함께하는 ‘협치’가 나은 것이야 굳이 말할 필요가 없겠지만, ‘정치’를 위해 ‘유능’이 대가를 치러서도 안 된다. 경제, 외교·안보, 교육정책 등 모든 분야에서 지난 송고 이 센터는 건립 과정이 현지 언론에 여러 차례 소개되는 등 오픈 전부터 관심을 모았다. 벵갈루루의 랜드마크로 유서 깊은 오페라하우스가 통째로 첨단기기 체험센터로 변신했기 때문이다. 이곳에서는 수년 전까지 연극, 영화, 오페라, 콘서트 등의 행사가 열렸다. 삼성전자는 영국 식민지 시절에 조성된 오페라하우스의 고풍스러운 외관은 그대로 살려뒀다. 실내의 주요 구조물 골격도 원형 그대로 유지했다. 대신 건물 안 곳곳 2천787㎡의 공간을 최첨단 설비와 제품으로 채웠다. 이는 삼성전자의 전 세계 모바일 체험센터 가운데 최대 규모다. 삼성전자는 2년에 걸쳐 오페라하우스 개보수를 마무리했다고 설명했다. – Immigration, Refugees and Citizenship Canada (IRCC) – Department of Home Affairs (Australia) – UK Visas and Immigration – Commission on Graduates of Foreign Nursing Schools and National Council of State Boards of Nursing, USA – International Monetary Fund인본(人本) 중심 사회적가치 구현…”북항재개발 속도내겠다”(부산=연합뉴스) 이영희 기자 = 남기찬 부산항만공사 사장은 19일 “부산항을 사람이 근본이 되는 인본(人本) 중심으로 운영해 모든 근로자가 행복한 항만으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고독한 황태자’로 불렸던 윤학길 코치가 작성한 최다 완투와 완투승도 전설의 기록으로 남아 있다. 송고(서울=연합뉴스) 전명훈 기자 = 바이로메드[ 송고(서울=연합뉴스) 전명훈 기자 = 바이로메드[ 송고사망자 집계후 최다…폐암·간암·대장암·위암·췌장암 많아자살 4.8% 감소, OECD 국가와 비교하면 많은 편…술 관련 사망 증가 (세종=연합뉴스) 이세원 기자 = 작년에 암으로 인한 사망자 수가 통계작성 후 가장 많아진 것으로 파악됐다. 통계청이 19일 공개한 ‘2017년 사망통계원인’ 보고서를 보면 작년에 행정기관에 신고된 한국인 사망자 수는 28만5천534명으로 2016년보다 4천707명(1.7%) 늘었다. 사망자는 1983년 사망자 통계를 작성하기 시작한 후 작년에 가장 많았다. 인구 10만 명당 사망자 수를 나타내는 조(粗)사망률은 557.3명으로 2016년보다 7.9명(1.4%) 증가했다. 통계청 관계자는 사망자 수가 집계 후 가장 많아진 것이 고령층 인구가 늘어났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실제로 작년 사망자 가운데 80세 이상이 차지하는 비중은 44.8%로 10년 전보다 13.5%포인트 높았다. 원인별로 보면 암(악성신생물)으로 인한 사망이 가장 많았다. 작년 암 사망자는 7만8천863명으로 통계작성 후 가장 많았으며 전체 사망자의 약 27.6%를 차지했다. 인구 10만 명당 암으로 사망한 이들의 숫자를 나타내는 암 사망률은 153.9명으로 2016년보다 0.6% 증가했고 역시 집계 후 최대였다. 김 부총리는 간담회를 마친 뒤에는 군산 공설시장을 방문해 시장 상인과 오찬을 함께 하며 지역민의 체감 경제 상황을 듣기로 했다. 군산 ‘고용·복지+센터’도 방문해 재취업 지원 프로그램을 참관하는 등 일자리 문제도 점검한다. 정부는 전날 국무회의를 열고 구조조정 지역·업종 추가 지원을 위한 목적예비비 송고 송고”연기하는 쾌감 커…계속 일할 수 있어서 감사하다” (서울=연합뉴스) 이도연 기자 = “성형을 했든지 안 했든지 남의 외모에 참견하는 일은 폭력적이고 무례한 것이라 생각해요.” 19일 서울 종로구 삼청동에서 만난 배우 곽동연(21)은 최근 종영한 JTBC 금토극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에서 그가 맡은 연우영 역과 닮아있었다. 극 중 연우영은 화학과 조교로 최고의 능력남이자 배려심 있고 사려 깊은 인물이다. 성형미인인 여자 주인공 강미래를 좋아한다. 곽동연은 연우영처럼 성형에 대한 자신의 소신을 망설임 없이 말했다. “자신의 외모나 아름다움에 대한 것은 그 기준이 다 다르다고 생각해요. 성형할지 말지는 본인이 스스로 판단할 일이고요. 저요? 저는 제 외모에 만족합니다. (웃음)”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의 원작 웹툰을 보지 않고 출연을 결정했다는 그는 “제목을 듣고 누군가가 외모의 기준을 마음대로 정하는 비판해야 할 사회적 분위기를 꼬아서 만든 제목일 것이라 생각했다”며 “나중엔 웹툰을 봤는데 드라마와 70% 정도는 비슷했던 것 같다”고 말했다. (하얼빈=연합뉴스) 강성철 기자 = 중국 조선족 어린이들의 우리말·우리글 솜씨 경연장인 ‘제14회 홈타민컵 전국 조선족 어린이 방송문화 축제’가 15일 오후 4시(현지시간) 헤이룽장성 하얼빈시에서 개막됐다. 흑룡강조선어방송국·중국국제방송국 조선어부·흑룡강성교육학원민족교연부가 주최하고 유나이티드문화재단이 후원한 이 행사는 한국어 글짓기·이야기·노래·피아노 등 네 부문으로 나뉘어 진행됐다. 이 축제는 중국에서 조선족 어린이들이 한국어 실력을 겨루는 유일한 전국 규모의 행사다. 앞서 6월부터 중국 전역에서 열린 예선에는 1천여 명이 참가했고, 부문별 예선을 통과한 60여 명이 이날 본선에서 실력을 겨뤘다. 허용호 흑룡강조선어방송국 국장은 개막사에서 “우수 소수민족으로 인정받는 조선족은 중국과 한국 간 가교역할을 비롯해 글로벌사회에서 활약할 수 있는 가능성이 무궁무진하다”며 “그러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우리말과 우리글을 갈고 닦아 민족혼을 잃지 않는 게 중요하다”며 참가자들을 격려했다. 김태식 유나이티드제약 전무는 축사에서 “전 세계 재외동포 중에서 우리 민족의 정체성을 가장 잘 지켜온 조선족 인재를 육성하는 데 도움을 주려고 시작한 축제”라며 “입상 여부를 떠나 참가자 여러분 모두가 자랑스럽고 앞으로 조선족을 이끄는 리더가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The Alliance Intelligent Cloud will provide next-generation infotainment systems with secure connectivity by offering a platform to integrate data management, infotainment systems and to facilitate over-the-air upgrades and remote diagnostics in Alliance member-company vehicles.소수 중국인, 일본 극도로 존경…”중화민족 모욕행위” 비판(선양=연합뉴스) 홍창진 특파원 = 1937년 일본군으로부터 악명높은 대학살을 경험한 중국 난징(南京)시가 최근 온라인에 나타나는 일본침략 찬양에 대한 처벌을 추진하고 있다. 29일 중국강소망(中國江蘇網)에 따르면 전날 난징시는 난징대학살의 역사적 사실을 부인하고, 대학살 피해자·생존자 또는 1931~1945년 항일전쟁에서 숨진 영웅들을 모욕하는 행위를 금지하는 내용의 ‘난징시 국가추모보장조례’ 초안을 만들어 지방의회 격인 인민대표대회(인대)에 제출했다. 난징대학살은 1937년 12월 13일 제국주의 일본침략군이 난징시를 점령하고 6주 이상에 걸쳐 30만명에 달하는 중국 민간인과 비무장 군인을 살해한 사건이다. 난징시 국가추모보장조례 초안은 ‘국가공공추모시설에서 2차대전 당시 일본 군복을 착용하는 행위와 이 같은 행위를 인터넷를 배포하는 것을 금지한다’고 규정했다. 조례 초안은 또한 조례 위반자가 공안 부서의 처벌을 받게 되며 심각한 경우 형법상 책임을 지게 된다고 밝혔다. 초안은 지방당국이 교과서에서 국가공공추모교육을 포함하고, 국가공공추모시설에서 공연히 오락활동을 하지 못하게 제한하도록 하며, 공공추모시설 내 온라인 스트리밍(실시간 송출)은 사전 승인을 받아야 한다고 규정했다. 신문은 “이번 조례 초안은 중국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서 ‘정일'(精日·일본정신)로 불리는, 일본에 극도의 존경심을 표하는 소수 중국인들의 행위를 방지하려는 목적에서 만들어졌다”고 전했다. 올해 초 중국 청년들이 2차대전 당시 일본군 군복을 입고 일제침략을 찬양하는 사진을 인터넷에 올려 사회적 반발을 일으켰다. 쓰촨(四川)성 출신의 한 남성은 SNS에서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를 ‘아빠’라고 불러 경찰에 체포되기도 했다. 주리자(竹立家) 중국 국가행정원 교수는 “일제 침략을 찬양하고 일본 군복을 입는 행위가 중화민족에 대한 모욕이기 때문에 조례 초안은 매우 중요하다”고 말했다. 한편 중국 국회격인 전국인민대표대회(전인대)는 지난 4월부터 일본제국주의 침략을 미화하는 행위를 처벌하기 위한 ‘영웅열사보호법’ 제정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 5월 말 톈진(天津)에선 2차대전 당시 일본군 군복 차림으로 결혼축하 차량행렬을 이끄는 남성의 모습이 인터넷에 퍼지면서 전국적 비난의 표적이 됐고 결국 이 남성은 인터넷에 사과 영상을 올렸다. 국내산과 러시아산, 미국산, 중국산 등 원산지 표기가 잘 돼 있는 점이 새삼 인상 깊게 느껴진다. 대명포구 앞쪽에 줄지어 서 있는 횟집 한군데를 찾았더니 ‘집 나간 며느리도 돌아오게 한다’는 가을 전어 굽는 냄새가 그득하다. 가을 전어 회는 3만원, 구이는 2만원이라 했다. 살비니·디 마이오 부총리, 모스코비치 집행위원에 ‘분통'(로마=연합뉴스) 현윤경 특파원 = 유럽연합(EU) 집행위원이 최근 유럽에 불고 있는 포퓰리즘(대중 영합주의) 바람을 경계하며 언급한 ‘리틀 무솔리니’ 발언에 이탈리아 포퓰리즘 정부의 실세인 두 부총리가 단단히 뿔이 났다. 프랑스 출신의 피에르 모스코비치 EU 경제담당 집행위원은 13일(현지시간) 파리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포퓰리스트들이 발호하는 요즘 유럽의 분위기는 1930년대와 매우 유사하다”며 “군화 발자국 소리나 히틀러는 없지만, 아마도 ‘작은 무솔리니들’은 존재할 것”이라고 말했다. 올해 축제에서는 특히 우리나라 최초로 네안데르탈인 화석 특별 전시가 진행된다. 이 화석은 독일 네안데르탈 박물관에서 빌려왔다. 돌출된 눈썹 뼈, 낮은 이마, 다부진 골격, 작은 키, 강한 치아가 특징이다. 네안데르탈인은 약 30만년 전에서 4만년 전 사이 유라시아 대륙에서 살았던 현생인류 친척이다. 축제 기간 네안데르탈 박물관 안나 리터스 학예사가 매일 관람객들에게 설명한다. 네안데르탈 인과 관련한 60여점의 유물도 함께 전시한다. 금강을 비추는 구석기의 빛도 관람 포인트 중 하나다. 이 단체는 19일(현지시간) 보고서를 통해 예멘 남서부 주요 항구도시 호데이다를 통한 식량과 연료 공급이 큰 차질을 빚으면서 전례 없는 규모의 기아를 초래할 수 있다는 경고를 했다고 AFP와 로이터통신 등이 전했다. 최근 약 100만 명의 어린이가 추가로 기아 위험에 놓이면서 위기에 놓인 어린이는 520만 명으로 늘었다는 것이다. 이런 상황은 예멘 정부군과 사우디 주도 연합군이 후티족 시아파 반군 점령하의 예멘 제2의 항구도시 호데이다에 대한 공격을 재개, 부분 봉쇄에 들어갔기 때문이다. 2014년 이래 반군이 장악 중인 호데이다는 예멘으로 오는 구호품, 식량, 의약품, 연료의 70% 이상이 유입되는 물류 요충지다. 유엔은 이곳을 거점 삼아 식량과 구호물자를 공급하지만, 사우디는 이곳을 통해 이란 무기가 반군 쪽으로 흘러가고 있다고 의심한다. 유엔이 평화회담을 추진하면서 호데이다를 둘러싼 전투가 2달 가까이 중단되기도 했으나 이달 초 반군의 불참으로 회담이 무산되면서 전투는 재개됐다. 후티 반군은 정부군과 사우디 주도 연합군이 호데이다 공격을 재개하면서 교묘하게 식량 창고를 노리고 있다고 비난했다. 현지 의료 관계자에 따르면 지난 17일 이후 호데이다 주변 전투로 반군 40명이 숨졌다. 세이브 더 칠드런의 헬레 토르닝 슈미트 대표는 “수백만 명의 어린이가 음식이 언제 올지, 혹은 오기나 할지를 모르는 상황”이라며 “예멘 북부의 한 병원을 방문했을 때 아기들은 먹지를 못해 기진맥진해 있었고 울 힘도 없었다”라고 설명했다. 그는 또 “전쟁으로 인해 폭탄과 기아, 콜레라 같은 예방 가능한 질병 등 여러 위협에 직면하면서 예멘 어린이 전체 세대가 숨질 위험에 처해 있다”고 경고했다. 유엔은 호데이다에서 큰 전투라도 벌어진다면 식량 공급이 막혀 840만 명의 생존에 위협이 될 수 있다고 우려해왔다. prix Canada Goose FR France 유엔 세계식량계획(WFP)도 지난 14일 호데이다 항에서 인도주의 구호활동을 겨냥한 포격과 공습이 전개되고 있다며 식량 배급이 어려운 상황이라고 호소한 바 있다. 예멘 내전이 2015년 사우디를 포함한 외국의 개입으로 확대되면서 그동안 1만여 명이 숨졌다. 영양부족과 질병, 열악한 보건 상태로 숨진 사람만도 수천 명이다. 송고정밀 측량으로 살포 정확도 높여”(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LG유플러스[032640]는 지난 18일 농약 제조사 팜한농과 U+드론 관제시스템을 이용한 드론 야간 정밀방제를 시연했다고 19일 밝혔다. 시연은 충남 논산시 팜한농 작물보호연구센터 연구농장에서 진행됐다. 드론은 오후 6시부터 고도 3m에서 초속 3m의 속도로 약 1시간 동안 비행하며 작물보호제를 살포했다. LG유플러스는 U+드론 관제시스템을 이용해 ▲ 기체 두 대로 작업지역을 조종사 없이 자동으로 방제하는 패턴 방제 ▲ 장애물 회피 방제 ▲ 핀포인트 방제 등을 시연했다. 이 시스템은 이용자가 작업지역을 설정하고 시작 버튼만 누르면 자동으로 드론이 비행하는 방식이다. 이번 시연을 위해 LG유플러스는 항공안전법에 따라 비행계획서를 제출하고, 국토교통부로부터 드론 야간 특별비행을 허가받았다. LG유플러스는 “드론을 활용한 작물보호제 살포는 많은 농가에서 시행하고 있지만, LTE망을 이용한 U+드론 관제시스템과 실시간 이동측량 모텔출장 시스템(RTK)을 접목해 정밀한 야간 드론 방제를 시도한 것은 이번이 국내 최초”라고 밝혔다. Moncler doudoune pas cher 또 “RTK 기술을 이용하면 실시간으로 작물보호제 살포가 필요한 지역을 2∼3cm 오차 범위 안에서 정확하게 측량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하루 전은 일본, 나흘 전은 한국이 정확…차이는 미미”태풍 상륙 위치보다 강풍·강수 지역 분석 더 중요”[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소방당국은 반도체 세정에 쓰이는 불산이 공장 내부에 보관돼 있던 사실을 확인하고, 반경 800m 이내에 있는 주민들을 대피시켰다. 불산은 피부에 닿으면 심각한 화상을 입히고 상온에서 기체 상태로 눈과 호흡기에 들어가면 신체 마비나 호흡 부전 등을 일으키는 매우 위험한 산업용 화학물질이다. 한강유역환경청이 현장 주변 대기질을 측정했으나 불산은 검출되지 않았다. 화성시청은 긴급재난문자를 발송, 화재 상황을 주민들에게 알리기도 했다. 소방당국 관계자는 “공장 구조가 스티로폼이 들어있는 샌드위치 패널이 아닌 철골구조에 그라스울 같은 자재로 돼 있어 공장 지붕과 벽면이 녹아내리지 않은 게 천만다행이었다”라며 “건물이 무너지지 않은 덕분에 불길이 주변 건물로 확대되지 않았다”라고 설명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재산피해 규모를 파악하는 동시에 화재 원인 등을 조사하고 있다. AP통신은 스페이스X가 17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호손에 있는 본사에서 중대발표를 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번에 스페이스X가 계약한 민간 달 탐사는 지난해 머스크가 윤곽을 드러냈던 기존 계획과는 다소 다르다고 미 언론은 전했다. asics soldes 애초 계획은 두 명이 팰컨 헤비 로켓과 드래곤 크루 캡슐에 타고 달 주변을 여행하는 것이었다. The test content and structure remain the same in both options and, importantly, the Speaking test remains face-to-face with a certified IELTS Examiner. Whether test takers take IELTS on paper or computer, they can be confident that they are taking the same trusted English language test. 외신은 카가메 대통령의 사면 조치가 놀랍다며 르완다 정부가 이에 대해 구체적인 설명을 하지 않았다고 전했다. 송고 (서천=연합뉴스) 국립해양생물자원관은 추석을 맞아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씨큐리움 한가위 전통 놀이마당’ 문화행사를 23∼26일(24일 제외) 개최한다. 해양생물과 민속놀이의 연계문화체험이라는 주제의 이번 행사는 전통놀이와 해양생물을 이용한 체험 프로그램 등으로 다채롭게 진행한다. ‘전통놀이 체험마당’은 씨큐리움 야외광장에서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윷놀이, 제기차기, 투호놀이, 팽이치기, 굴렁쇠 등을 자유롭게 즐길 수 있다. 23일과 25일은 씨큐리움 로비에서 현장 접수를 통해 ‘해양생물 손거울 만들기’ 체험을 진행한다. 안용락 전시교육실장은 “추석에 고향을 찾은 지역민과 서천을 찾은 방문객이 즐거운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준비했다”며 “해양생물과 우리의 전통놀이 체험을 통해 가족의 소중함과 명절의 여유를 즐기는 뜻깊은 시간을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송고 “미래에는 가격과 지속가능성에 대한 영향력이 나란히 평가되며 일반적으로 더 적은 수의 공급업체들과 장기적인 파트너십 계약을 맺는 방식과 함께 분명한 원산지 및 때에 따라서는 잘 알려진 믿을 수 있는 농장들에 대한 수요가 증가할 것이다. 그리고 이러하나 변화를 마스는 지금 이미 만들어 가고 있다”▲ 임성남 외교부 제1차관은 19일 오후 추석 명절을 앞두고 마포구 망원동 ‘월드컵 전통시장’을 찾아 상인들과 인사를 나눴다. 임 차관은 떡, 과일, 축산물 등 명절 음식 재료를 구입해 마포구청 측에 전달했다. 전달된 물품은 ‘마포 행복나눔 푸드마켓’을 통해 지역 내 저소득 주민에게 지원된다. (서울=연합뉴스) 송고▲ 임성남 외교부 제1차관은 19일 오후 추석 명절을 앞두고 마포구 망원동 ‘월드컵 전통시장’을 찾아 상인들과 인사를 나눴다. 임 차관은 떡, 과일, 축산물 등 명절 음식 재료를 구입해 마포구청 측에 전달했다. 전달된 물품은 ‘마포 행복나눔 푸드마켓’을 통해 지역 내 저소득 주민에게 지원된다. (서울=연합뉴스) 송고 평소 일반인 출입을 금지한 해군사관학교, 해군교육사령부는 군항제 기간 상춘객들이 벚꽃을 즐기도록 군항제 기간 부대를 개방한다. 4월 10일까지 진해 곳곳에서 다양한 부대행사가 열린다. timberland soldes 올해는 상춘객들이 지붕 없는 이층 버스를 타고 벚꽃을 구경할 수 있다. 창원시는 시내 주요 관광지를 오가던 2층 시티투어 관광버스를 진해시가지에 투입한다. 군항제 전날인 31일부터 매일 오전 진해역∼중앙시장∼제황산공원∼속천항∼진해루∼진해생태숲전시관∼진해드림파크∼석동주민센터∼경화역∼진해역 구간을 하루에 8번씩 달린다. (서울=연합뉴스) 이동칠 기자 = ‘마케팅 전문가’ 이미지를 쌓아왔던 프로축구 강원 송고 – 마스의 CEO 그랜트F.리드(Grant F. Reid), 마스는 기후변화와 빈곤을 포함하는 다양한 과제들을 해결하고자 “비즈니스를 운영하는 방식의 궤도 자체를 변화”시키는데 진력하고 있어 – 마스, 투자와 조직변화, 핵심 원재료들에의 주력 및 산업 협력을 통한 ‘잘못된’ 글로벌 공급망을 고칠 계획 – 마스의 리더들, 유엔총회/뉴욕 기후주간 동안의 연설 그리고 뉴욕 기후주간 기간의 인터렉티브한 전시회를 포함해 다양한 행사들에서 업계 협력을 요청할 예정 이렇게 되면 문 대통령은 남북정상회담과 한미정상회담, 북미정상회담을 거쳐 연내 종전선언까지 마무리해 ‘돌이킬 수 없는’ 정도로 진도를 내겠다는 구상에 더욱 박차를 가할 전망이다. 그러나 일각에서는 이번 ‘ 송고 3650리트 창업자 조나단 로스는 “3650리트는 관계 대출자가 된다는 철학 위에서 창업되었다. 우리는 부동산 소유자들에게 자금 그 이상을 제공할 것을 약속한다”면서 “실버펀과의 실버3TG 협업을 통해 우리 양사와 우리 투자자들은 현재의 미국 CRE 시장 상황에서 즉시 자금을 조달하고 시장의 어떠한 잠정적 변동 상황에도 대비할 수 있다”고 말했다.귀경길은 SKT “24일 아침이나 25일 밤”, 카카오 “24일 밤”(서울=연합뉴스) 홍지인 기자 = 추석 연휴가 다가오면서 차량으로 고향을 찾는 귀성객들은 언제쯤 출발해야 차가 덜 막힐지가 큰 관심사다. 모바일 내비게이션을 서비스하는 SK텔레콤[017670]과 카카오모빌리티는 19일 최근 명절 연휴기간 교통상황을 바탕으로 이번 추석 연휴 때 비교적 차가 덜 막힐 귀성·귀경 시간대를 예측했다. ‘T맵’을 운영하는 SK텔레콤은 이번 추석 연휴 때 서울에서 부산이나 광주로 가려면 21일 오전 10시 이전 또는 22일과 23일 오후 3∼4시 이후 출발하는 것을 추천했다. 서울→부산 하행선은 24일 오전 9시부터 교통량이 급증해 오전 11시께 최고치를 기록할 전망이다. 24일 오전 11시 서울에서 부산으로 출발할 경우 소요시간은 8시간 4분에 이를 것으로 SKT는 분석했다. 서울→광주 하행선은 21일 오전 10시부터 교통량이 증가해 오후 4시 최고치에 달할 전망이다. 21일 오후 4시에 서울에서 출발할 경우 광주까지 6시간 31분이 걸리나 24일 오후 1시에 출발하면 5시간 32분, 23일 오후 11시에 출발하면 3시간 10분이 걸릴 것으로 예상된다. 남북은 평화수역을 출입하는 인원과 선박의 안전을 보장하기 위해 평화수역에는 원칙적으로 비무장 선박만 출입하도록 했다. 해군 함정이 불가피하게 이 구역에 진입할 필요성이 있으면 상대측에 사전 통보하고 승인을 받아야 한다. 평화수역 내 선박 수는 양측이 협의해 정하되, 선박 활동계획은 48시간 전에 상호 통보하기로 했다. 평화수역 출입시간은 4~9월에는 오전 7시부터 오후 6시, 10월부터 익년 3월까지는 오전 8시부터 오후 5시까지로 정했다. 평화수역 내 남측 선박은 북쪽 경계선을, 북측 선박은 남쪽 경계선을 넘을 수 없다. 평화수역을 출입하는 양측 선박은 가로 900㎜, 세로 600㎜ 크기의 한반도기를 남측 선박은 마스트 좌현 기류 줄에, 북측 선박은 마스트 우현 기류 줄에 게양해야 한다. 평화수역에서 민간선박 사이에 우발적인 충돌이 발생하는 경우 즉시 자기 측의 모든 선박 등을 평화수역 밖으로 철수시키고, 남북 군 통신선 혹은 남북 군사실무회담을 통해 사태를 수습하며 재발방지 대책을 세우기로 했다. 평화수역 내 조성되는 시범 공동어로구역은 남측 백령도와 북측 장산곶 사이에 설정하되, 구체적인 경계선은 남북군사공동위에서 협의해 정하기로 했다. 남북은 어선의 안전한 어로 활동을 보장하기 위해 250t급 이하의 양측 해경정(경비정)으로 ‘남북공동순찰대’를 조직하기로 했다. 공동순찰대는 제3국 어선의 출입을 통제하는 역할도 한다. 다음은 김 위원장의 발언 전문이다. 『 평양 시민 여러분, 대집단 체조와 예술공연의 화려한 무대를 펼친 청소년·학생 수련자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평양시 각계층 인민들이 이렇게 뜻깊은 자리에 모여 하나와 같은 모습, 하나와 같은 마음으로 문재인 대통령과 남측 대표단을 따듯하고 열렬하게 환영해 맞아주는 모습을 보니 감격스러움으로 하여 넘쳐나는 기쁨을 다 표현할 길이 없습니다. 오늘 나는 문재인 대통령과 북남관계 발전과 평화·번영의 여정에서 또 하나의 새로운 이정표가 될 소중한 결실을 만들어냈습니다. 오늘의 이 귀중한 또 한걸음 전진을 위해 평양을 방문한 문재인 대통령의 열정과 노력에 진심 어린 감사의 뜻을 표하고 싶습니다. 평양 시민 여러분, 문재인 대통령에게 다시 한 번 뜨겁고 열렬한 박수를 보내주시길 바랍니다. 오늘 문재인 대통령이 역사적인 평양 수뇌 상봉과 회담을 기념해 평양 시민 앞에서 직접 뜻깊은 말씀을 하시게 된 것을 알려드리게 됩니다. 오늘의 이 순간 역시 역사는 훌륭한 화폭으로 길이 전할 것입니다. 우리 모두 문재인 대통령에게 열광적 박수와 열렬한 환호를 보내줍시다.』 송고 (서울=연합뉴스) 박수윤 기자 = 한국인이 가장 사랑하는 팝밴드 마룬파이브(Maroon5)가 내한한다. doudoune moncler soldes 6일 공연기획사 라이브네이션코리아에 따르면 내년 2월 27일 오후 8시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공연을 펼친다. 마룬파이브는 록과 팝, 알앤비(R&B) 사운드가 조화를 이루는 세련된 음악 스타일로 큰 인기를 얻은 미국의 밴드다. 2002년 데뷔 앨범 수록곡 ‘디스 러브'(This Love), ‘쉬 윌 비 러브드'(She Will Be Loved), ‘선데이 모닝'(Sunday Morning) 등이 연달아 히트하며 단숨에 인기 밴드로 부상했으며 두 번째 앨범의 첫 싱글 ‘메이크스 미 원더'(Makes Me Wonder)로 첫 빌보드 싱글 차트 정상을 차지했다. 그 이후에도 2011년 ‘무브스 라이크 재거'(Moves Like Jagger), 2012년 ‘원 모어 나이트'(One More Night), 2014년 ‘맵스'(Maps)와 ‘슈가'(Sugar) 등으로 큰 사랑을 받으며 세계적인 밴드로 자리 잡았다. 또 보컬 애덤 리바인이 출연한 영화 ‘비긴 어게인'(Begin Again)의 세계적인 흥행으로 ‘로스트 스타즈'(Lost Stars) 등 OST(오리지널사운드트랙)가 국내 음원차트를 점령하기도 했다. 밴드는 이러한 인기에 힘입어 2004년과 2005년, 2007년에 그래미상을 받았다. 앨범 누적 판매고는 3천6백만 장에 이른다. 이번 내한은 지난해 정규 6집 ‘레드 필 블루스'(Red Pill Blues) 발매를 기념해 시작한 월드투어 일환이다. 마룬파이브는 2008년 첫 내한을 시작으로 2011년, 2012년, 2015년 한국을 찾으며 꾸준히 팬들과 소통했다. 공연 티켓은 오는 21일 정오부터 예스24, 인터파크에서 예매한다. 유료 팬클럽 회원과 레이브네이션코리아 홈페이지 회원 가입자는 20일부터 예매 가능하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www.livenation.kr/news)를 참고하면 된다. 스탠딩 R 14만3천000원, 스탠딩 S 13만2천원, 지정석 VIP 14만3천원, 지정석 R 13만2천원, 지정석 S 12만1천원, 지정석 A 9만9천원, 지정석 B 7만7천원. ☎ 예스24 1544-6399 ☎ 인터파크 1544-1555심사위원상은 영국 앤 여왕 이야기 담은 ‘더 페이보리트'(로마=연합뉴스) 현윤경 특파원 = 세계 최대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업체인 넷플릭스가 제작하고, 멕시코 영화감독 알폰소 쿠아론이 감독한 영화 ‘로마'(Roma)가 제75회 베네치아 영화제 황금사자상을 차지했다. 영화제 조직위원회는 8일 밤(현지시간) 이탈리아 베네치아에서 영화제 폐막식을 열고 이 같이 수상작을 발표했다. ▲ 민원기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차관은 6일 국민대에서 개최된 신규 ‘대학ICT연구센터'(ITRC) 현판증정식에 참석했다. 민 차관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혁신성장을 견인하기 위해서는 플랫폼 경제뿐만 아니라 혁신인재 양성이 중요한 만큼 인재들이 꿈을 키우고 핵심 연구인력으로 성장해 나가도록 지속적으로 뒷받침하겠다”라고 밝혔다. 올해 서울대 등 15개 ITRC가 선정됐으며, 연간 600여명의 학생과 75개 이상의 기업이 참여해 연구를 수행할 예정이다. (서울=연합뉴스) (대전=연합뉴스) 이재림 기자 = 한국연구재단은 고려대 김준곤·충남대 안현주 교수 연구팀이 유도체화하지 않고도 포유류 시알산(sialic acid)을 분석하는 방법을 내놨다고 18일 밝혔다. 치료용 단백질은 여러 종의 세포나 추출물들을 통해 생산되고 있다. 글리콜뉴라민산(Neu5Gc)을 비롯한 시알산도 그중 하나다. 포유류 세포 및 추출물로 만든 글리콜뉴라민산을 먹으면 우리 몸에서는 면역 반응이 일어난다. 반복적으로 투여하는 의약품에서 함량을 정확히 확인하는 건 이 때문에 중요하다. 기존 연구는 주로 액체 크로마토그래피를 사용해 글리콜뉴라민산을 분리하는 방식을 고안했다. 이때 또 다른 시알산인 아세틸뉴라민산(Neu5Ac)과 구분하기 위해 많은 시간을 들여 유도체화하는 과정이 필요하다. 유도체화는 분석 대상 물질 검출 감도를 높이기 위해 적당한 유도체로 변환하는 것을 뜻한다. The test is the same as paper-based IELTS for content, scoring, level of difficulty, question format and security arrangements. 영어: https://appkitbox.com/en/testkit/freeconsultation/ 한국어: https://kr.appkitbox.com/testkit/freeconsultation/ 사우디아라비아 국영 방송 알아라비야도 ‘북한이 미사일 시험장을 영구히 폐기하는 데 외국 전문가를 초청했다’는 제목을 달아 평양공동선언을 전했다. 이집트 매체 알아흐람은 19일 인터넷 홈페이지에서 남북정상회담 소식을 주요 국제뉴스로 전하며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가까운 시일 안에 서울을 방문하겠다고 밝히고 미사일 시설을 폐기하겠다고 말했다고 소개했다. 이집트 국영 메나통신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남북정상회담 결과를 환영하면서 “매우 흥분된다. 김정은 위원장이 핵사찰을 허용하는 데 합의했다”고 밝혔다고 전했다. 북한의 맹방이면서도 미국과 비핵화 협상을 부정적으로 전망하는 이란 언론은 평양공동선언의 내용을 객관적으로 전하면서도 “북한이 핵실험장을 5월 폐기하고 미군 유해도 송환했는데도 미국은 북한에 어떤 완화 조치도 제의하지 않았다”고 비판했다. 이란 국영 프레스TV는 ‘두 한국이 전쟁없는 시대의 시작에 새롭게 합의했다’는 제목의 보도를 내보내면서 미사일 시설 폐기보다 비핵화 합의에 방점을 뒀다. 이란은 탄도미사일 프로그램을 전면 사찰하고 동결해야 한다는 미국과 유럽 측의 요구를 거부하고 있다. 최정·김성현 그랜드슬램…SK, 한 시즌 최다 만루홈런 신기록 ’10개’ 김상수 9회말 끝내기 2점포…삼성, KIA에 극적 승리한화 김태균 9회, 롯데 조홍석 10회 결승타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하남직 최인영 기자 = 넥센 히어로즈가 연장 10회 터진 김하성의 끝내기 안타로 선두 두산 베어스를 이틀 연속 꺾고 4연승 행진을 벌였다. 넥센은 19일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홈경기에서 연장 혈투 끝에 두산에 5-4로 승리했다. 4-4로 맞선 10회말 선두타자 이정후가 좌전 안타로 출루했고, 송성문이 희생번트로 이정후를 2루에 보냈다. 서건창이 우전안타로 1, 3루를 만들자 두산은 박병호를 걸러 만루 작전을 택했다. 1사 만루에서 타석에 들어선 김하성은 두산 마무리 함덕주의 초구를 공략해 투수 글러브를 맞고 중견수 앞으로 향하는 끝내기 안타를 쳤다. 4연승을 질주한 넥센은 4위 자리는 굳히면서 3위 한화 이글스와의 격차도 2.5게임 차로 유지하며 ‘대역전의 꿈’을 이어갔다. 홈런 선두인 두산 김재환은 0-2로 끌려가던 4회 솔로포로 시즌 42번째 홈런을 기록해 넥센 박병호(40홈런)와 격차를 2개로 벌렸으나 팀을 패배에서 건지지는 못했다. 다만, 1998년 타이론 우즈가 달성한 두산의 단일시즌 최다 홈런 기록에는 타이를 이뤘다.이란 “미 탈퇴, 지역 평화 위협”…미 “핵합의는 잘못된 것”(제네바=연합뉴스) 이광철 특파원 = 이란과 미국이 국제원자력기구(IAEA) 총회에서 핵합의(JCPOA·포괄적공동행동계획)를 놓고 다시 설전을 벌였다. 17일(현지시간) 블룸버그 통신 등에 따르면 알리 아크바르 살레히 이란 원자력청장은 이날 IAEA 연례총회에서 미국의 핵합의 탈퇴가 중동의 평화와 지역 안보에 심대한 영향을 드리우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미국의 핵합의 탈퇴가 전 세계와 지역 평화에 심각한 충격을 줄 것이라는 점을 거의 전 세계가 감지하고 있다”며 미국을 비판했다. 미국은 올해 5월 핵합의를 탈퇴한 뒤 지난달 7일부터 경제 제재를 단계적으로 복원했다. 11월 5일부터는 이란 경제를 지탱하는 원유, 천연가스, 석유제품 수출에 대한 제재에 나선다. 살레히 청장은 “미국의 탈퇴에 반대한 국제사회의 목소리는 미국 일방주의에 대한 분노와 함께 혼란, 테러 위협이 상존하는 중동지역 평화에 대한 우려를 전달하고 있다”고 말했다. OceanSITES는 유네스코 산하의 정부간해양학위원회(IOC)와 세계기상기구(WMO)의 공동 기술위원회인 JCOMM에 속해 있으며 1999년 출범했다. 대양의 주요 해역에 위치한 고정형 해양관측 시스템들로부터 바다 표층에서 저층에 이르는 전층의 해양물리·생물·화학·지구물리 등 다양한 분야의 관측 자료를 생산해 공유한다. 미국 국립해양대기청(NOAA)·우즈홀 해양연구소(WHOI)·스크립스 해양연구소(SIO), 영국 국립해양학센터(NOC), 일본 해양연구개발기구(JAMSTEC) 등 세계 최고 수준의 해양연구기관들이 운영하는 300여 개 사이트가 등록돼 있다. 우리나라에서는 서울대학교가 울릉도~독도 사이 수심 2천250m의 심층 해류 관측을 위해 설치한 수중계류선인 EC1이 2011년에 등록돼 활동 중이다. 우리나라 해양과학기지가 국제적인 해양관측 활동에 공식 참여함으로써 기후변화 등 전 지구적인 현안 대응에 기여하게 됐다는데 큰 의미가 있다고 해양과학기술원은 설명했다. 이번 평양예술단 공연도 현송월 단장이 이끄는 삼지연관현악단이 주축이 될 가능성이 크다. 삼지연관현악단은 올해 초 기존 만수대예술단 삼지연악단을 주축으로 청봉악단을 비롯한 다른 악단 가수와 연주들이 참여해 결성된 연합 악단으로, 오케스트라만 85명 정도고 합창단원과 가수, 무용수까지 총 140여명 규모로 알려졌다. 지난 1월 방남 공연과 4월 남측 예술단의 평양 공연 때 합동공연을 했으며, 이번 남북정상회담 부대행사로 지난 18일 평양대극장에서 열린 예술공연도 담당했다. 1월 강릉과 서울 공연 때는 우리에게도 친숙한 북한 가요 ‘반갑습니다’로 시작해 북한 가요와 ‘J에게’, ‘사랑의 미로’와 같은 한국 가요, 클래식 음악 등으로 다채로운 무대를 선보였다. 특히 일부 노래는 개사까지 하며 가급적 정치색을 배제하고 친밀감을 높일 수 있게 공연 구성에 신경을 썼다는 평가를 받았다. 문화예술계에선 이번 두 번째 방남 공연은 민족화합이란 주제를 유지하면서도 첫 공연 때와는 차별화된 레퍼토리를 준비할 것이란 관측이 나온다. 사진 – https://photos.prnasia.com/prnh/20180919/2240772-1-a Mingde Shi, the Chinese Ambassador in Germany, Yongcai Sun, the President of CRRC, Jun Wang, Vice President of CRRC, Prof. Werner Hufenbach and Ma Yunshuang, the General Manager of CRRC Sifang witness the launch of CETROVO. 송고▲ 한국예탁결제원은 19일 서울 사옥에서 금융경제교육 전문강사 양성 연수프로그램 수료식을 열고 수료자 11명에게 ‘금융경제교육 전문강사 인증서’를 수여했다고 밝혔다. (서울=연합뉴스) 이곳은 자전거길이 잘 조성돼 자전거나 전동킥보드 등 다양한 탈것을 즐기는 사람들에게 인기가 높다. 일정한 간격으로 작은 콘크리트 가옥이 있는 것으로 보아하니 예전에 군사용 철책선이 있었음을 알 수 있다. 이마저도 천연색 페인트로 잘 칠해져 풍치를 더했다. 배곧 공원에는 해수 체험시설도 있어 인기다. 쉽게 말하자면 바닷물을 이용한 ‘해수 풀장’이다. 지긋지긋하게 괴롭혔던 이번 폭염에도 폭염에도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에 앞서 강 장관은 최근 일본의 태풍·지진 피해에 대해 위로의 말을 전했고, 고노 외무상은 감사하다고 화답했다. 양측은 또 ‘김대중-오부치 공동선언’ 발표 송고경기도, 킨텍스서 간담회…킨텍스에 상설전시장 요청(의정부=연합뉴스) 김도윤 기자 = 경기도는 송고(서울=연합뉴스) 성기홍 논설위원 = 오바마 행정부 1기 때 특파원을 했던 필자가 6년 만에 다시 찾은 지난주 워싱턴은 트럼프 스타일 대외정책의 파장이 넘실댔다. 트럼프의 좌충우돌 언행은 새삼스러운 뉴스가 아니었다. 과거 행정부에선 전례가 없고 예상을 뛰어넘는 외교 노선 급변침으로 인한 충격파가 워싱턴을 휘감았다. 트럼프의 행태(behavior)가 아니라 그의 정책(policy)이 핵심 이슈라는 게 더욱 뚜렷해지고 있었다. 미국 스타트업 업체들은 대개 임금이 적은 대신 직원들에게 일정량의 회사 지분을 분배한다. 이로써 창업주는 초기에 많은 투자금을 모을 수 있고, 회사가 ‘대박’이 나면 지분을 가진 임직원들도 지분만큼의 보상을 얻는다. 공동 창업자들의 경우 지분 격차는 더 컸다. 슬래든의 통계에 따르면 여성 스타트업 설립자들은 평균적으로 남성 설립자들의 송고 베트남에는 개 식용 문화가 많이 남아 있어 시장과 식료품점에서 개고기를 흔히 볼 수 있고, 식당도 제법 있는 편이다. 고양이 식용은 덜한 편이지만 농촌 지역을 중심으로 ‘작은 호랑이’라는 별명으로 고양이 고기가 유통되고 있다. 개·고양이 고기를 취급하는 업소가 하노이에만 송고 (광주=연합뉴스) 정회성 기자 = 롯데백화점 광주점이 매출을 분석한 결과 추석 선물세트로 건강기능식품의 인기가 높았다. 송고 — 조선화에 관심을 두게 된 계기는. ▲ 미국에서 화가로 활동하던 내가 조선화를 처음 접한 때가 2010년이다. 나 역시 반공교육을 받고 자란 세대여서 북한 예술작품에 대한 선입견이 컸다. 그런데 작품을 처음 보는 순간 전율이 왔다. ‘공산주의 체제하의 북한 그림이 이렇게 시적이고 낭만적일까’하는 느낌이 들었다. 충격이었다. 우리가 일반적으로 규정하는 사회주의 사실주의와는 다른 작품이었다. 창작의 자유가 없는 척박한 환경에서 인간 내면의 깊은 감성을 담아낸 조선화가 패러독스(역설)로 내게 다가왔다. 그래서 광주비엔날레 기획전의 이름도 ‘북한미술 : 사실주의의 패러독스’로 달았다. 화가로서 궁금증이 샘 솟듯 했다. ‘이런 미술을 하는 작가들이 있구나’, ‘어떻게 이런 그림이 나오나?’, ‘북한미술에는 또 뭐가 있을까?’하는 느낌과 물음이 꼬리를 물었다. 그래서 지난 8년간 북한을 드나들며 연구를 시작했다. 북한미술을 ‘빨갱이 그림’이라고 무조건 외면할 일이 아니다. 북한은 자유세계에서 표현하는 미술과는 완전히 다르다. 그 ‘다름’을 인정하면 조선화가 제대로 보인다.[로이터제공] 송고룰라 사면 추진설 부인…”재판서 무죄 선고받도록 노력” (상파울루=연합뉴스) 김재순 특파원 = 브라질 좌파 노동자당(PT)의 페르난두 아다지 대통령 후보가 자신이 대선에서 승리해 집권하면 루이스 이나시우 룰라 다 시우바 전 대통령이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라는 뜻을 밝혔다. 18일(현지시간) 브라질 일간지 폴랴 지 상파울루에 따르면 아다지 후보는 전날 이 신문과 대형 뉴스포털 UOL, SBT TV가 공동 주최한 토론회에 참석, 노동자당 정권이 다시 출범하면 룰라 전 대통령이 의미 있는 역할을 맡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는 자신이 대선에서 승리하면 룰라 전 대통령을 어떤 방식으로든 국정에 참여시키겠다는 뜻을 밝힌 것으로 해석된다. 하지만 미국을 비롯해 전 세계 6개국이 동참한 국제 공조 수사 과정에서 드러난 나집 전 총리의 해외 비자금 가운데 일부가 처음으로 반환된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비자금 수사에 적극적으로 동참한 싱가포르는 지난 2016년 2억4천만 싱가포르 달러(약 1천965억 원) 규모의 자국 내 1MDB 자산을 동결했다. 또 지난 5월 말레이시아 측과 1MDB 자산 반환에 협조하기로 합의한 바 있어, 향후 동결된 1MDB 자산의 반환 작업이 본격화할 것으로 보인다. 나집 전 총리와 1MDB가 주요 자금세탁처로 활용했던 싱가포르에는 1MDB에서 빼돌린 비자금으로 구매한 3천500만 달러(약 395억 원) 상당의 봄바디어 글로벌 5000 제트기도 있다. 이 비행기는 나집 전 총리의 비자금 관리자로 체포영장이 발부된 금융업자 조 로우 소유다. ‘적폐청산’의 기치를 내걸고 나집 전 총리의 해외 은닉자산 환수 작업을 벌여온 마하티르 모하맛 총리의 말레이시아 신정부는 지난달 인도네시아에 압류됐던 2억5천만 달러(약 2천800억 원) 상당의 호화요트도 돌려받았다. (1) iOS 앱 테스팅 이 자동 테스트 기능은 이제 안드로이드 앱 외에도 iOS 앱과도 작업할 수 있게 됐다. iOS는 물론 안드로이드 앱까지 테스트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추게 된 이 자동 테스트 기능은 훨씬 더 광범위한 매력으로 다가갈 예정이다. 리룡남 “철도협력이 제일 큰 자리 차지해”…구체적인 관심 표하기도(평양·서울=연합뉴스) 평양공동취재단 배영경 기자 = 18일 남북정상회담 경제계 특별수행원 자격으로 평양땅을 밟은 경제인 17인과 리룡남 북한 내각 부총리 간의 면담은 경제협력에 대한 상호 의지를 확인하는 자리였다. 면담 초반에 공개된 리 부총리의 모두 발언을 살펴보면 현재 북측이 중점적으로 생각하는 협력 사업 분야나 적극성을 짐작할 수 있는 대목이 곳곳에서 발견됐다. 베리만이 ‘한국의 야생동물지’를 스웨덴에서 출간한 지 이달로 꼬박 80년이 됐다. 이후 한반도에서는 전쟁, 산업화, 도시화 등으로 수많은 야생동물이 사라졌다. 특히 남북 분단은 한반도 생태계에 큰 영향을 미쳤다. 길짐승들은 155마일 군사분계선 철책에 가로막혔고, 날짐승들도 그 위를 자유롭게 오가긴 하지만 서식지가 나뉘어 환경이 달라졌다. 군사분계선 양쪽으로 설정된 비무장지대(DMZ)가 야생동물의 천국이라고 하지만 이곳 동물들은 부비트랩·지뢰의 공포, 확성기 소음, 관측시야 확보를 위한 고엽제 등에 시달리며 살아간다. 이 부회장은 유홍준 명지대 석좌교수, 최문순 강원지사와 인사를 나누는 모습도 목격됐다. 손경식 한국경영자총협회 회장과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은 기내에서 이 부회장 등의 앞자리에 나란히 앉아 대화하는 장면도 카메라에 잡혔다. 국내 경제계를 대표하는 단체의 수장으로서 최저임금이나 주 52시간 근무제 등 재계 현안이 화제에 올랐을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최근 LG그룹 총수에 오른 구광모 회장도 다른 특별수행단과 함께 가방은 든 채 비행기에 탑승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평양에 도착한 재계 인사들은 고려호텔에 짐을 풀었다. 박용만 회장이 호텔 로비의 소파에 앉아 있는 이 부회장, 최 회장 등과 셀카를 찍기도 했다. 최 회장이 디지털카메라를 들고 다니며 평양의 모습을 카메라에 담으려 애쓰는 모습을 보였다. 최 회장은 2007년 방북 때에도 디지털카메라로 열심히 촬영하는 모습이 담긴 사진이 온라인상에 등장하는 등 ‘사진사’ 역할로 주목을 받은 바 있다. ugg australia pas cher femme 앞서 이날 오전 경제계 인사들이 집결한 장소인 경복궁 동편 주차장에는 박용만 회장이 가장 먼저 도착한 것으로 알려졌다. 반면 최 회장은 출발 시각을 채 10분도 남기지 않고 도착해 가장 마지막으로 버스에 탑승했다.”미국에 동의 구해야…국내 정쟁 가능성”(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정의당 김종대 의원은 19일 “남북정상이 비핵화에 대해 상당한 수준의 합의를 하더라도 합의문에 명기하기 어려울 수 있다”고 전망했다. 국방 전문가인 김 의원은 MBC 라디오에 출연해 “상당한 수준의 의견 접근이나 대화가 있다고 해도 큰 방향성만 공개하고 나머지는 그 내용을 갖고 미국에 가서 설명하고 동의를 구해야 하는 상황”이라며 이같이 내다봤다. 김 의원은 “합의된 내용을 기정사실화 해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을 압박하는 모양새가 될 경우 한반도 정세가 어려워질 수 있다”며 “문재인 대통령은 비핵화에 관한 공을 트럼프 대통령에게 양보하려 할 것”이라고 관측했다. 그는 “북한이 핵물질이 어디에 얼마나 있는지 핵탄두는 어디 있고 원자로는 어떻게 되고 있는지 다 목록으로 만들어 신고하면 참 좋겠다는 생각이 들고 불가능하지 않다고 본다”고 말했다. 그는 그러나 “그것을 다 공개하기는 어려울 것이고 이 때문에 국내에서 정쟁이 발생할 수 있다”며 “(남북정상이) 좋은 합의를 해도 국내에서 곧바로 정치적으로 뒷받침이 되지 않고 정쟁의 대상으로 휘말리는 부분을 청와대에서 제일 걱정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청주=연합뉴스) 변우열 기자 = 충북도의원이 지역 실정에 맞는 생활임금제 도입을 주장하고 나섰다. — 탈북민 유입 추세는. ▲ 90년대 초반까지는 탈북민 수가 연간 10명 안팎이었다. 90년대 중·후반 북한의 ‘고난의 행군’을 거치면서 2011년까지 급격한 증가추세를 보였다. 당시 남한 사회로 유입된 탈북민 수는 연간 3천 명을 웃돌았다. 2012년 김정은 체제가 들어서면서부터 국경경비 강화, 식량난 완화 등으로 감소세로 돌아섰다. 근년에는 유입자 수가 연간 3천 명 이하다. 탈북민 가운데 여성이 70~80%, 6~20세의 어린이와 청소년 비율은 15% 정도다. (런던=연합뉴스) 박대한 특파원 = 영국 런던의 한 모스크(이슬람 사원) 인근서 자동차가 무슬림(이슬람 교도)들을 치고 달아나는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증오범죄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수사에 나섰다. 송고경찰, 국과수 부검 결과 토대로 가해 남학생 강간 등 치사 혐의 적용 (영광=연합뉴스) 장아름 기자 = 전남 영광의 모텔에서 성폭행당한 뒤 방치돼 숨진 여고생의 사망 원인이 급성 알코올 중독이라는 부검 결과가 나왔다. 영광경찰서는 국립과학수사연구원 정밀 부검 결과, 이 사건으로 숨진 여고생 송고경찰, 국과수 부검 결과 토대로 가해 남학생 강간 등 치사 혐의 적용 (영광=연합뉴스) 장아름 기자 = 전남 영광의 모텔에서 성폭행당한 뒤 방치돼 숨진 여고생의 사망 원인이 급성 알코올 중독이라는 부검 결과가 나왔다. 영광경찰서는 국립과학수사연구원 정밀 부검 결과, 이 사건으로 숨진 여고생 송고 러시아는 이란과 ‘대체로’ 우호 관계지만, 이처럼 여러 사안에서 운명 공동체라고는 볼 수 없는 사안이 있다. 러시아는 이란의 경쟁국 사우디에 미사일 방어 시스템을 판매하려 하고, 이스라엘과 관계도 나쁘지 않다. 중동에서 벌어지는 ‘파워 게임’에서 이란으로 무게 중심이 기우는 편이지만 양극단의 적대 관계인 이란과 사우디, 이란과 이스라엘 사이에서 중재자 또는 조정자를 자임함으로써 존재감을 확대하려고 한다. 이 때문에 이란과 러시아의 관계는 ‘혈맹’이나 ‘동맹’이라기 보다 각자 필요에 따른 ‘전략적 제휴’로 보는 시각이 우세하다. 이런 틈을 미국도 정확히 인지하고 이를 이란을 압박하는 수단으로 활용하려고 한다. 존 볼턴 미 백악관 국가안보회의( 송고(영동=연합뉴스) 영동 난계국악축제가 빅데이터 축제대상 시상식에서 굿마케팅 분야 최우수상을 받았다. (평양·서울=연합뉴스) 평양공동취재단 장용훈 조준형 기자 =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19일 ‘핵무기 없는 한반도’를 위해 노력하겠다면서 “가까운 시일내” 서울을 답방하겠다고 약속했다. ◇ 이물질 제거에만 사용해야…보호물질 훼손 땐 부작용 우려 누네안과병원 각막센터 이지혜 안과 전문의는 “안구세정제를 과도하게 사용하면 눈을 보호하는 물질들까지 씻겨나가면서 생각지 않았던 부작용이 생길 수도 있다”면서 “가급적이면 이물질이 들어갔을 때만 제한적으로 사용하고, 주기적인 안구 세척은 삼가는 게 좋다”고 권고했다. 이유는 이렇다. 우리의 눈 표면에는 눈물이 있어 눈꺼풀 운동을 윤활하게 한다. 눈물은 약 98%가 물(수막층)로 이루어져 있는데, 이외에도 눈물 증발을 막는 기름 성분(지질층)과 단백질 성분, 식염, 탄산나트륨, 인산염 등 200여종이 더 있다. 이 중 락토페린이나 라이소자임 같은 면역 단백질은 외부로부터 눈으로 들어오는 세균 침입을 막아주는 항균 작용을 한다. 또 눈의 여러 세포에 수분과 산소를 공급하고, 유해한 자극이 오면 이를 세척하고 희석해 주는 역할을 하므로 없어서는 안 될 성분이다. 그런데 안구세정제 등으로 안구를 무리하게 세척하면 눈에 꼭 필요한 성분들도 같이 씻겨 나갈 수밖에 없다. 특히 눈을 깜빡일 때는 눈물막의 제일 바깥층에 기름 성분이 제대로 형성돼야 눈물의 증발을 막을 수 있는데 안구 세척으로 이런 기름 성분이 없어지면 눈물의 증발이 빨라져 안구건조증이 유발되거나 악화할 수 있다. 또 안구건조증으로 눈 표면이 마르게 되면 그만큼 눈의 외부에 대한 보호기능이 약화하고 각막표면에 염증이 생기기 쉬워진다. 미생물이나 외부 이물질이 눈에 남아 있거나 각막표면에 달라붙게 되면 각막염이나 각막궤양, 알레르기 같은 질환을 유발하기도 한다. 군 소식통 “사망자 숫자 더 늘어날 수도”(나이로비=연합뉴스) 우만권 통신원 = 나이지리아에서 지난주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단체 보코하람의 군 캠프 공격으로 희생된 군인의 숫자가 48명으로 늘어났다. 3일(현지시간) AFP 보도에 따르면 익명을 요구한 현지 군 소식통은 “구조팀이 인근 숲 속에서 17구의 시신을 추가로 발견해 희생자 숫자가 48명에 이른다”라고 전했다. 이 소식통은 지난달 31일 니제르와 국경을 접한 나이지리아 북동부 보르노 주(州)에 있는 자리 마을에서 전날 트럭을 타고 중화기로 무장한 보코하람 대원 수십 명이 군기지를 공격해 최소 30명의 군인이 목숨을 잃었다고 전한 바 있다. 소식통은 “수색작전이 계속 진행되고 있어 시신이 추가로 발견될 가능성이 있다”고 덧붙였다. 또 다른 군 관계자도 희생자 숫자를 48명이라고 확인하고서 “수적으로 열세에 몰린 군인들이 사방으로 흩어졌다”라고 전했다. 나이지리아 북동부에 이슬람 신정국가 건설을 꿈꾸는 보코하람은 최근 몇 달간 나이지리아 군기지에 대한 공격을 부쩍 강화하고 나서 보코하람이 패퇴했다는 군의 공식 발표를 무색하게 하고 있다. 나이지리아에서는 지난 9년간 이어진 보코하람의 공격으로 북동부 지방을 중심으로 2만여 명이 사망하고 260여만 명이 피란길에 올랐다. 보코하람은 인근국 차드와 니제르에서도 군인과 민간인을 겨냥한 공격을 지속하고 있다. 기초과학연구 분야 연구개발 기능을 갖춘 기업부설연구소와 벤처기업을 적극적으로 유치하는 한편 옛 세종시의회 청사 앞에 건설 중인 창업벤처기업 보육공간과 연계할 방침이다. 또한, 독극물은 심장박동과 호흡조절을 맡는 신경계를 파괴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일각에서 제기된 약물 과다 복용 의혹과 관련해선, 약물 문제가 있다는 징후가 없다고 일축했다. 베르질로프는 지난 7월 15일 러시아 월드컵 프랑스-크로아티아 간 결승전에서 경찰 제복을 입고 경기장에 난입했던 ‘푸시 라이엇’의 그룹 멤버 4명 중 한 명이다. 당시 이 소동으로 경기는 1분간 중단됐고 베르질로프는 경기장에 난입한 다른 여성 멤버 3명과 함께 15일간 구류 처분을 받았다. 베르질로프는 2012년 모스크바의 한 성당에서 블라디미르 푸틴 당시 대통령 후보의 3기 집권에 반대하는 시위성 공연으로 징역 2년형을 선고받은 푸시 라이엇 멤버인 나데즈다 톨로콘니코바의 남편이기도 하다. 반정부 성향 록 그룹 멤버 중독 사건은 지난 3월 러시아 출신의 이중 스파이 세르게이 스크리팔 부녀가 영국에서 군사용 신경작용제인 ‘노비촉’에 중독돼 발견된 사건으로 국제적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터져 주목받고 있다.

Share it on your social network:

Or you can just copy and share this url